2019년 8월 8일 목요일

8년무사고 우리카지노 온라인 바카라사이트 최고 사이트

8년무사고 우리카지노 온라인 카지노사이트 최고 사이트








우리카지노 무사고 사이트 바로연결 사진 클릭


양현석 전 YG 엔터테인먼트 대표 프로듀서가 해외 원정 도박 의혹에 휩싸였다. 

또 클럽 '버닝썬'으로 사회적 물의를 일으킨 빅뱅 전 멤버 승리(29·이승현)도 양 씨와 함께 같은 호텔서 도박한 의혹을 받고 있다. 경찰은 조만간 두 사람을 소환할 계획이다. 

서울지방경찰청 지능범죄수사대는 8일 "양 전 대표가 해외에서 원정 도박을 했다는 첩보를 전날 경찰청으로부터 받아 내사에 착수했다"면서 "아직 내사 단계"라고 밝혔다. 

일요신문에 따르면 최근 경찰은 양 전 대표가 한국과 해외를 오가며 13억 원 상당의 무등록 외국환 거래, 일명 '환치기'를 한 정황을 포착했다. 

경찰은 이 자금이 해외 원정도박 자금으로 사용된 것으로 의심하고 있다고 매체는 전했다. 

 
  
 
환치기는 외국환거래법상 명시된 신고 규정을 피해 국내 자금을 해외로 밀반출할 수 있다. 이 때문에 돈세탁이나 해외원정 도박 자금 현지 조달 등에 악용되고 있다. 

"양현석, 美카지노서 6억 잃어…승리도 13억 잃었다" 


이런 가운데 연예 매체 디스패치는 양 씨가 미국 라스베이거스 M호텔 우리카지노 VIP룸을 이용했다고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양 씨는 미국서 달러를 빌려 고액 바카라를 즐겼다. 돈을 따면 다시 돌려주고, 잃으면 다시 한국에서 갚는 방식인 것으로 전해졌다. 





2019년 5월 17일 금요일

우리카지노 주소 ✅ 검증된곳

우리카지노 주소 ✅ 검증된곳







5월 6일 오전 9시 37분, 서울 광화문 네거리의 포시즌스호텔을 찾았다. 햇살이 오전부터 뜨거웠다. 광화문 도로변과 호텔 로비를 연결하는 자동 회전문이 느리게 돌아가고 있었다. 회전문 안쪽으로 들어갔다. 회전문이 반쯤 돌아가자마자 산뜻한 향기가 코끝을 자극했다. 나무 향과 꽃 향이 어우러져 회전문 저쪽 광화문 도로변과는 전혀 다른 세상에 온 느낌이 들었다.

처음에는 향기가 로비에 비치된 꽃과 나무에서 나오는 줄 알았다. 1층 로비 중앙은 천장까지 닿아있는 나무와 꽃으로 장식돼 있었고, 안쪽에도 보라색 수국과 스타티세 등 각종 생화가 화려함을 뽐내고 있었기 때문이다. 모두 덴마크의 플라워 아티스트 니콜라이 버그만의 작품이었다.

하지만 포시즌스호텔 로비의 향기는 생화에서 뿜어져 나오는 것이 아니었다. 호텔 직원은 "우리카지노 호텔의 시그니처(그 회사에서 특별히 제작한 제품) 향"이라고 했다. 특수제작된 장치를 이용해 주기적으로 향수가 로비 곳곳에 뿌려지고 있었다. 로비 안쪽에서 부모님과 꽃구경을 하던 회사원 차모씨는 "다른 호텔보다 좀 더 고급스럽고 매력적인 향기인 것 같다"고 말했다.

포시즌스호텔 로비에서 맡을 수 있는 향기는 전통 한옥에서 영감을 얻어 만들었다. 한옥이 나무로 만들어진 목조건물인 것처럼 포시즌스호텔의 시그니처 향도 은은한 나무의 향기가 배합돼 있다. 소나무의 일종인 개잎갈나무에서 추출한 시더우드 향과 단향목에서 추출한 샌들우드 향이 적절히 조화를 이뤘다. 다른 호텔들보다 좀 더 강한 시그니처 향을 사용하지만 아늑하고 편안한 느낌을 준다. 포시즌스호텔은 서울과 한국의 이미지에 맞는 향을 개발해 유일한 향을 사용하고 있는 것이다. 포시즌스호텔은 런던, 뉴욕, 파리 등 주요 도시별로 그 도시의 정체성을 드러내주는 고유한 향을 개발해 사용한다.



2019년 3월 18일 월요일

우리카지노 1억도 5분출금 가능 , 지금바로 모십니다

우리카지노 1억도 5분출금 가능  , 지금바로 모십니다







가수 승리와 사업파트너 A 씨의 카카오톡 대화방에는 두 사람이 미국을 방문했을 때 나눈 것으로 보이는 대화가 우리카지노 담겨 있습니다. 

승리가 "2억 땄어요.^^ 대표님도 크게 따실 거예요!!"라는 내용의 글을 올리자, A 씨는 "난 여행경비 정도만 따면 돼"라고 답합니다. 

그러자 승리는 '10만 달러'라고 적힌 돈다발 2개의 사진을 전송합니다. 우리 돈으로 2억 원 정도입니다. 

"돈을 어떻게 가지고 가냐"는 A 씨의 물음에, "저는 자주 오기 때문에 세이브뱅크에 묻어두고 왔습니다"라고 답합니다. 

"딴 돈은 오로지 라스베이거스 안에서만 사용한다"며 자신의 해외 도박 룰까지 설명합니다. 

A 씨에게 도박을 권유하기도 합니다. 

"A 호텔이 지겨우면 B 호텔로 넘어가세요" 

"전담 호스트를 소개해 드리겠습니다"라고 적은 겁니다. 

승리는 "서비스가 좋고 갬블 혜택이나 가격할인도 많이 된다"고 소개하는데, 도박장을 여러 번 찾은 것으로 해석될 수 있는 발언도 등장합니다. 

승리 측은 "여성이나 도박 문제 모두 당시 A 씨에게 투자한 20억 원이 묶여 있었던 상황이어서, 대화 분위기를 맞추려고 허풍을 떨었던 것"이라고 해명했습니다.